병준이네집이야기
 
 
▣home>병준이네집이야기

1 [2][3][4][5][6][7][8][9][10]..[136] ( next 10 ea )
  login  

→  2018년 12월 1일 우리집 이야기 List 
병준이네  2018-12-01 20:35:32, Read : 17, Vote : 0

어제부터 우리는 김장을 준비하고 있다.
아침일찍부터 양념을 준비하고 김장을 했다.
오늘은 아들까지 같이 김장에 동원을 했다.
그동안은 공부하느라 도움을 주지 못했지만 이제는 우리의 손발이 되어주었다.
김장은 절임배추 80kg.  여기에 양념을 조금 넉넉히 하다보니 남아서 다시 20kg 를 더했다.
100kg....  배추로는 30-40포기 정도.
오늘은 일찍 잠자리에 들어야 할것 같다.
모두들 수고 했구려

추천하기

소스보기 메일보내기 프린트하기

목록보기


  Vote   List

No Subject Name Date   Vote Hit
Notice      접속 차단  병준이네 2018/04/13 26 185
Notice      쇼그렌증후군 환우, '자리끼'란 말을 아시나요?  병준이네 2017/04/19 254 1372
Notice      글쓰기 제한입니다.  병준이네 2011/02/07 757 6995
2024      2018년 12월 3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2/04 0 16
     2018년 12월 1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2/01 0 17
2022      2018년 11월 30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2/01 0 14
2021      2018년 11월 27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1/28 3 30
2020      2018년 11월 23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1/23 0 31
2019      2018년 11월 21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1/23 0 18
2018      2018년 11월 18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1/23 0 15
2017      2018년 11월 17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1/23 0 14
2016      2018년 11월 15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1/23 0 13
2015      2018년 11월 14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1/23 0 12
2014      2018년 10월 30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0/30 0 64
2013      2018년 10월 24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0/24 0 55

선택
        1 [2][3][4][5][6][7][8][9][10]..[136]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sung, soo you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