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준이네집이야기
 
 
▣home>병준이네집이야기

1 [2][3][4][5][6][7][8][9][10]..[136] ( next 10 ea )
  login  

→  2018년 9월 1일 우리집 이야기 List 
병준이네  2018-09-09 18:26:26, Read : 59, Vote : 2

최악의 이직 경험을 하고 떠나다.
삼고초려 끝에 이직을 한 곳이 이건 아니다.
멀쩡한 직장을 놔두고 감언이설에 속아서 최악을 선택했다.
이게 뭔 꼴인가 싶다.

추천하기

소스보기 메일보내기 프린트하기

목록보기


  Vote   List

No Subject Name Date   Vote Hit
Notice      접속 차단  병준이네 2018/04/13 26 186
Notice      쇼그렌증후군 환우, '자리끼'란 말을 아시나요?  병준이네 2017/04/19 254 1374
Notice      글쓰기 제한입니다.  병준이네 2011/02/07 757 6995
2024      2018년 12월 3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2/04 0 20
2023      2018년 12월 1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2/01 0 18
2022      2018년 11월 30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2/01 0 15
2021      2018년 11월 27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1/28 3 30
2020      2018년 11월 23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1/23 0 31
2019      2018년 11월 21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1/23 0 18
2018      2018년 11월 18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1/23 0 15
2017      2018년 11월 17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1/23 0 14
2016      2018년 11월 15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1/23 0 13
2015      2018년 11월 14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1/23 0 12
2014      2018년 10월 30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0/30 0 65
2013      2018년 10월 24일 우리집 이야기  병준이네 2018/10/24 0 55

선택
        1 [2][3][4][5][6][7][8][9][10]..[136]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sung, soo young